12.8 금 21:09
 
 기사/사진검색
> 뉴스 > 가볼만한곳
     
차세대 건강 개선 기능 식품 , 카테킨 큐(Catechin-Q) 탄생
2006년 01월 25일 (수) 00:00:00 코리아 라이프 webmaster@ikoreanews.com

<뉴트랜드  & 웰빙(New Trend & Wellbeing)>
차세대 건강  개선 기능 식품 , 카테킨 큐(Catechin-Q) 탄생

건국대학교 세포활성연구소의 7년 연구의 개가!!
항산화 작용이 있는 녹차 추출물 건강개선 기능 식품

   
▲ 카테킨큐
건국대학교 세포활성연구소에서 7년간 각고의 연구 끝에  녹차에서 추출한 카테킨이란 생리활성화 물질을 주원료로 만든 차세대 건강 개선 기능 식품인 ‘카테킨 큐’를 출시하여 화제다.
‘ 카테킨 큐 ’는 녹차 추출물(카테킨)을 주원료로  목질진흙버섯(상황버섯)균사체추출물분말, 동충하초균사체추출물분말 외에 건조효모 해조칼슘 및 인체의 필수 영양소 비타민 C,B1,B6,등이 함유되어있어 바쁘게 살아가는 공해와 스트레스로 시달리는 현대인들에게 활기차고 건강한 삶을 드리는 항산화 작용 건강기능식품이다.


   
▲ 정각희홍보이사
카테킨은 폴리페놀류 중 플라보놀의 한 형태를 띠고 있는 물질로서, 떫은맛을 내며  녹차의 어린 싹에 많이 포함되어 있고,보통  녹차 1L당 1000mg의 카테킨이 함유되어 있다.
 녹차에 함유되어 있는 카테킨 성분은 활성산소를 억제하는 항산화 작용을 통해 현대인의 건강유지와 신체기능의 활성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녹차는 동의보감 및 여러 차례의 임상실험을 통해 발표된 의학 논문등에서 하루에 3잔 이상의 녹차를 마시면 항암효과 비만예방과 다이어트와 노화방지 및 혈류개선과  변비치료와 체내 독성 물질 제거등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인체의 노화의 근본원인인 체내에 발생되는 정상세포를 공격하는 유해산소(활성산소)를 억제시키는 탁월한 항산화 작용을 한다고 밝혀진 바 있다.


 ‘비만 예방,고혈압,노화방지 효능 입증 ‘카테킨 큐’ 인기 집중


사실 일상에 쫓기는 현대인들이 편히 앉아서 녹차를 마시기 쉽지 않아 편리하게 복용할 수 있도록  캡슐로 개발한 제품이 ‘카테킨 큐’이다. ‘카테킨 큐’ 캡슐 하나에 무려 30잔이상의 녹차를 마셔야 섭취할 수 있는 녹차 추출물이 함유되어 있어  과도한 육식 및 인스탄트식품의 섭취등으로 고지혈증 및 비만에 걸린 40세 이상되는 보통 성인 인 경우 1회 2캡슐 약3개월 정도 복용하면 전반적으로 신체기능이 확연히 개선될 뿐만아니라 , 사람 인체의 노화의 근본원인인 체내에 발생되는 정상세포를 공격하는 유해산소(활성산소)를 억제시키는 탁월한 항산화 작용을 한다.

(주)세포활성연구소는 건국대학교 생명환경과대학 생리활성연구실과 9명의 박사들로 구성된 전문연구위원회가 주축이 되어 설립한 건국대학교 교수창업 벤처기업입니다.
건국대학교 세포활성연구소는 연구중심형 벤처기업으로서 그동안 많은 정부협력 연구과제를 수행하고, 다수의 국내외 연구논문을 발표하면서,대학교 실험실 내내 묻혀왔던 실험결과들을 제품화 하여 국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제품문의:02-2617-2284  / 011-686-3616
제품 마케팅, 홍보담당 : 정각희 이사


코리아 라이프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