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7 월 11:44
 
 기사/사진검색
> 뉴스 > 생활/유통
     
삼성전자, 대국민 TV 보상 페스티벌 ‘삼성 TV로 바꿔보상’ 진행
2024년 05월 01일 (수) 10:52:27 박훈영 기자 phy3623@ikoreanews.com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삼성 TV로 바꿔보상’ 프로모션을 소개하고 있다. 6월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구형 TV·모니터 반납 시 최대 100만 포인트 보상 혜택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삼성 TV로 바꿔보상’ 프로모션을 소개하고 있다. 6월 30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구형 TV·모니터 반납 시 최대 100만 포인트 보상 혜택을 제공한다

삼성전자가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대국민 삼성 TV 보상 페스티벌 ‘바꿔보상’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18년 연속 세계 TV 시장 1위 달성을 기념하며 대화면·고화질 TV로의 업그레이드나 노후 TV 교체를 희망하는 소비자들에게 풍성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 2006~2023년 세계 TV 판매 점유율 1위, 시장조사업체 옴디아(Omdia) 기준

삼성스토어 오프라인 매장과 삼성닷컴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진행되는 ‘바꿔보상’은 행사 모델 구매 후 사용하던 구형 TV나 모니터를 반납하는 경우 최대 100만 포인트 상당의 보상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브랜드나 연식·모델·크기 제한 없이 어떤 TV·모니터를 반납하더라도 보상 혜택을 받을 수 있다.
※ 최대 100만 포인트는 삼성전자 멤버십 포인트로 지급되며 멤버십 가입이 필요, 경로별로 다를 수 있음
※ 구매 혜택은 판매처에 따라 다를 수 있음
※ 행사 모델은 65형 이상 Neo QLED 8K·QLED·삼성 QLED· The Frame 및 55형 이상 Neo QLED 4K·삼성 OLED를 대상으로 함

보상 혜택 외에도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행사 기간에 대상 모델 구매 시 △품질 무상 보증기간 2배 연장 △벽면에 타공 없이 안전하고 깔끔하게 TV를 벽걸이 설치할 수 있는 ‘삼성 TV 무타공솔루션’ 무상 증정 또는 할인 △행사 제품과 함께 삼성 TV 또는 The Freestyle을 추가 구매할 경우 무상 증정 또는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18년 연속 세계 TV 판매 1위 역사의 시작점인 보르도 TV를 촬영해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삼성닷컴에서 사용 가능한 98형 Neo QLED(QND90) 49% 할인 쿠폰과 150만원 상당의 안마의자를 증정한다.

삼성전자는 18년 동안 세계 TV 시장 1위의 역사를 이어올 수 있도록 많은 사랑을 보내준 소비자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더 큰 혜택으로 돌려드리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몰입감 넘치는 콘텐츠 감상을 위해 TV 교체를 고려 중인 소비자분들이 ‘바꿔보상’을 통해 삼성 TV의 독보적 시청 경험을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8일 출시하는 삼성닷컴 전용 신모델 사전 알림 신청 후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티빙 프리미엄 3개월 이용권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 삼성닷컴 전용 신모델 구매 사전 알림 이벤트는 QNDX1, QDE1 모델을 대상으로 함
※ 티빙 이용권의 경우 무료 이용 기간 종료 후에는 유료로 전환되며, 기존 구독권 이용 고객은 이용 기간 종료 후 등록 가능
 

박훈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  |  회사연혁  |  제휴안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회원약관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로1가 216-2 | [발행/편집인 朴勳映]
TEL:02.6397-6001  | FAX:02-6396-6001   | 등록일자2006년1/18
보도자료: phyy3623@naver.com| 기사제보: phy3623@ikoreanews.com, 010-8957-3998
웹하드: koreanews/ikn1472
Copyright   2003-2005 일간코리아뉴스(서울 아 00166).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ikoreanews.com